user's avatar
PORTABLE ULTRASOUND
Industrial Design


힐세리온이 올해 인공지능(AI) 기반 초음파 진단 자동화 솔루션을 출시한다. 서울 구로구 힐세리온에서 직원이 AI 탑재 초음파 진단기 소논500L을 테스트하고 있다.
[출처: 전자신문 / 김민수기자 mskim@etnews.com]

휴대용 초음파 진단기 시장을 개척한 힐세리온이 화질을 3배 향상시키면서도 크기와 무게를 각각 41%, 30% 줄인 2세대 휴대용 초음파 진단기 '소논 500L'을 3월 출시했습니다. 힐세리온은 2014년 세계 최초로 스마트폰과 연결되는 무선 진단기를 출시해 65개국에 보급했고 응급의학과와 산부인과 분야로 진입을 시작해 재활의학, 스포츠의학에 이어 최근 피부미용 분야까지 사용처가 확대되고 있습니다. 특히 코로나19 대유행과 함께 중환자 판별용으로 임상 현상에서 활용되고 있습니다.

류정원 힐세리온 대표는 “초음파 검사를 할 수 있는 의료인은 영상의학과, 산부인과, 심장내과 등 일부 진료과에 그쳤다”면서 “산부인과, 심장, 간 등 전문 진단 영역에 한정돼 있지만 AI 자동화 솔루션을 통하면 영유아 건강검진, 코로나 폐질환, 응급외상, 하지정맥류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어뎁션이 디자인에 참여한 '소논 500L'을 시작으로 힐세리온의 무한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어뎁션은 산업디자인전문회사로 혁신적인 아이디어 발굴과 효과적이고 빠른 디자인 방법론을 활용한 완성도 높은 디자인을 통해 고객과 함께 성장하며 오늘도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PORTABLE ULTRASOUND
400
5.6k
32
Published:
user's avatar
Deokhee Jeong

PORTABLE ULTRASOUND

400
5.6k
32
Published: